연세대학교 총동문회

동문 소식

연세동문회보 콘텐츠 시작

[뉴스] 사랑하고 존경하는 연세 동문 여러분 - 연세대학교 총장 서승환 올림
등록일: 2020-07-24  |  조회수: 125

사랑하고 존경하는 연세 동문 여러분

사상 초유의 코로나19 사태와 개교 이래 처음 받은 교육부 종합감사 처분으로 우리 대학교는 큰 어려움과 시련을 경험하고 있는 중입니다. 언론을 통해 접하신 당혹스런 소식에 놀라시고 또 분노하셨을 줄 압니다.

제가 금년 2월 총장에 취임한 이후 짧은 기간이지만 많은 일이 있었습니다. AI 대학원 사업 등 대형 국책사업을 연이어 수주하고, QS 세계대학평가에서 85위를 기록하여 사상 최초로 100위 안에 진입하는 등 성과를 보이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모처럼 살아나기 시작한 활력을 꺾는 일이 발생했습니다. 이미 언론에 보도된 바와 같이 2016년 발생한 주요보직자가 연관된 대학원 입시비리, 법인카드 부당 사용 등 차마 입에 담기조차 민망한 여러 가지 일들이 종합감사를 통해 드러났습니다.

우리 대학교의 명예를 크게 실추시키고 교내외에서 지탄의 대상이 되고 있는 사안들은 철저하게 확인하고 강력하게 처벌하겠습니다. 동시에 종합감사에서 지적된 사항들을 겸허히 받아들이고 처절하게 반성하며 이를 제도개선과 개혁의 계기로 삼아 환골탈태 하겠습니다.

온갖 어려움을 극복하고 초일류 대학이 된 우리 대학교의 저력으로 이 어려움을 반드시 극복할 수 있다고 믿습니다. 최상의 연구력을 지닌 교수들의 충원, 교육혁명을 선도할 온라인 교육 플랫폼인 ‘Y-EdNet’의 구축, S-campus 2.0 사업을 통한 행정효율성 제고 등을 통해 연세의 경쟁력은 도약할 것입니다. 우리 대학교가 이번 사태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도록 지혜와 힘을 모아주시기를 간곡하게 당부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연세대학교 총장
서승환 올림

연세동문회보 콘텐츠 종료

연락처 및 저작권 표시

  • 연세대학교 총동문회
  • 연세대학교 총동문회
    03722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연세로 50 연세동문회관 4층
    TEL: 02-365-0631~4    FAX: 02-365-0635
  • 사이트맵 | 개인정보처리방침
  • Copyright © 2018 Yonsei University Alumni Association.

페이지 로딩 이미지 표시